제5회 송천박명용통영예술인상 수상자 선정

본상 김홍종, 공로상 물목회(단체), 창작상 유송이 선정
기사입력 2019.09.23 19:44 조회수 36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수상자 선정-창작상(유송이).jpg
송천박명용통영예술인상 '창작상' 수상자인 유송이 통영승전무이수자(사진제공=통영시청)

통영예술인들의 창작의욕을 고취하고 통영예술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 제정된 제5회 송천박명용통영예술인상의 3개 부문 수상자가 선정됐다.

 

통영예총에  따르면 지난 7월 1일부터 8월 29일까지 60일 간 제5회 송천박명용통영예술인상 후보자 모집 공고 결과 총 5명(본상 1명, 공로상 3명, 창작상 1명)이 응모했다.
 
송천박명용통영예술인상 운영위원회에서 추천한 5명의 심사위원은 심의를 거쳐 본상에 김홍종 통영오광대보유자, 공로상에 물목회(단체), 창작상에 유송이 통영승전무이수자를 선정했다.
 
본상 수상자인 김홍종 통영오광대보유자는 42년 간 다양한 예술 활동으로 지역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해 왔고, 현재까지 노인대학 드림(꿈) 합창단 지휘자, 하모니카 합주단 지휘자, 통영시립도서관 해설자로서 다양한 예술 활동을 하고 있다.
 
또한 중요무형문화재 제6호 통영오광대 보유자로서 통영무형문화재 보존을 위하여 후학 지도에도 힘쓰고 있다.
 
공로상 부문에는 개인 2명, 단체 1명이 응모하여 규정에 따른 개별 점수를 최종 집계한 결과 물목회(단체)가 최종 수상자로 선정됐다.
 
물목회는 2006년 ‘물목 창간호’ 발간을 시작으로 지역 문학의 활성화와 정착에 기여하였고, 문학인을 꿈꾸는 재능 있는 이들을 발굴·교육하여 창립 후 18년 동안 19명이 중앙 문단에 등단하는 등 풀뿌리 문학의 저변 확대를 위해 힘써왔다.
 
창작상 수상자인 유송이 통영승전무이수자는 지난 2013년 창단된 청년뮤지컬단의 안무 감독으로서 2017년 뮤지컬 공모전에서 청년뮤지컬단이 대상을 수상하는 데에 공을 세웠다.
 
특히 통영승전무이수자로서 국가무형문화재 보존을 위해 힘쓰고 있는 등 앞으로 통영의 무용을 이끌어 나갈 인재라는 평을 받았다.
 
제5회 송천박명용통영예술인상의 시상식은 오는 10월 3일 19시 한산대첩광장에서 개최되는 제39회 통영예술제 개막식 무대에서 2019 통영문학상과 함께 열린다.
 
본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1000만 원과 창작지원금 1000만 원이 지급되며, 공로상과 창작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500만 원이 각각 수여된다.

 

[양성옥 기자 yso7313@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경남통영신문 & gt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