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마저…지역민 1호 코로나19 확진

기사입력 2020.10.27 13:11 조회수 540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7.jpg

통영시민 1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통영시는 26일 A 씨가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27일 밝혔다.
 
통영시에 따르면 A 씨는 지난 26일 확진 판정을 받은 경기 안양 253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A 씨는 23일 253번 확진자와 통영에서 부부동반 가족식사 모임 후 밀접접촉자로 분류되어 26일 보건소 선별진료소 검사 후 27일 새벽 2시 18분에 경남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양성판정을 받았다.
 
A 씨는 현재 무증상으로 이날 새벽 5시에 마산의료원으로 입원 조치되었으며, 확진자의 자택과 후송차량 및 방문장소는 방역소독 조치를 완료했다고 통영시는 밝혔다.
 
A 씨는 배우자 외 동거가족은 없으며 배우자는 검사결과 음성으로 현재 자가격리 중에 있다.
 
이동동선 내 접촉자는 현재까지 파악된 밀접접촉자 12명, 동선노출자 3명이며, 현재 관내 거주자 2명은 음성, 10명은 검사 진행중이다.
 
관외 거주자 3명은 관할 시군구로 이관 조치됐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27일 기자회견을 열고 “그동안 통영시는 시민들의 참여와 협조로 해외입국자에 의한 코로나19 확진사례 외 지역사회 감염‘0명’을   유지해 왔지만 지역사회 감염이 이뤄짐에 따라 추가 확산방지를 위한 방역대응에 총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확진자 이동경로 등은 정보공개 제1판 지침에 따라 접촉자가 파악된 이동경로에 대해서는 비공개 처리된다.

 

 

[임규원 기자 dhcolim@gmail.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경남통영신문 & gt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