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서 준설선 60대 작업자 사망

기사입력 2019.03.07 09:40 조회수 221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통영해경서 청사사진 .jpg

6일 경남 고성군에서 준설선 60대 작업자가 사망했다.

통영해양경찰서(통영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6분경 고성군 수남리 남포항에서 끊어진 준설선 와이어에 김모씨(60.여수)가 맞아 쓰러져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사망했다.

통영해경은 목격자와 주변CCTV 등을 통해 정확한 사망원인을 조사 중이다.

 

 

[양성옥 기자 yso7313@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경남통영신문 & gt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